대구시, 추석 성수식품 위생・안전관리 점검 실시

9월 14일부터 22일까지 비대면 점검 및 수거 검사 시행

홍상수 기자 | 기사입력 2020/09/11 [10:00]

대구시, 추석 성수식품 위생・안전관리 점검 실시

9월 14일부터 22일까지 비대면 점검 및 수거 검사 시행

홍상수 기자 | 입력 : 2020/09/11 [10:00]

[CS타임즈 오세욱 기자] 대구시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14일부터 22일까지 제수용 등 추석 성수식품의 안전한 유통・소비를 위한 위생관리 점검활동을 실시한다.

 

대구시는 최근 코로나19 확산 상황등을 고려해 올해는 현장점검 방식 대신 식품 관련업소에서 각 항목별 자가 점검표를 작성한 후 관련 자료를 제출하는 비대면 점검방식으로 전환해 실시한다.

 

점검 시 자료 미제출 또는 미흡 사항이 발견된 업소는 유통기한 경과 및 영업시설의 위생적 관리 등 관련 법령 이행여부에 대해 2차적으로 현장 점검할 방침이다.

 

이와 별도로 과자류(한과), 떡류 및 추석 명절 기간 소비가 많은 제수용·선물용 식품 110건을 수거 후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을 통해 식중독균, 유해물질 검사 등을 병행 실시한다.

 

특히, 이번 점검 기간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고위험시설 및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마스크 착용 의무화 고지 등 핵심 방역수칙 준수 여부도 함께 확인하며 시민 안전을 위한 방역활동에도 앞장설 예정이다.

 

김재동 대구시 시민건강국장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식품 관련 불법 행위를 목격하거나 의심될 경우 부정불량식품 신고전화 1399나 달구벌콜센터 120으로 신고를 부탁드린다”면서, “시민 건강을 위협하는 부정불량식품의 제조․유통․판매 차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지역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