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8년10월12일 03시13분 ]

사진출처:방송캡쳐

 

 

[데일리연합 류아연기자]뉴욕 증시 주요 지수가 급락했다.


다우존스와 S&P,나스닥 지수 등 미국 뉴욕증시 3대 지수가 모두 큰 폭으로 하락했다.


다우존스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830포인트, 3% 정도 하락하며 거래를 마쳤고 S&P 500지수도 5거래일 연속 하락세를 이어가며 3% 이상 떨어졌다.


두 지수 모두 지난 2월 초 이후 가장 큰 하루 낙폭을 기록했다.


미국의 채권금리가 오르면서 투자 심리를 위축시킨 것으로 분석된다.


특히 'IT 빅5'로 꼽히는 구글 모기업 알파벳과 아마존, 애플, 페이스북, 마이크로소프트는 모두 4% 이상 급격히 하락했다.


채권금리는 고공행진을 이어가며 2년물 국채는 2008년 이후 최고치를 찍었다.


트럼프 대통령은 기준금리를 계속 인상하고 있는 연방준비제도가 실수하고 있다며 미쳤다고 본다고 원색적으로 비난했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류아연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2018 국제기구-MICE 커리어 페어」개최 예정 (2018-10-13 00:47:31)
외국인주민 무료이동진료 실시 (2018-10-11 17:04:33)